처음으로 > 사이버홍보실 > 언론기사
'소·부·장 연구' 서울대 등 33곳 추가 지정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서울대 소재·부품 신뢰성 연구실, 전남대 차세대 배터리 소재 연구실 등 13개 국가연구실(N-LAB)과 국가연구시설(N-Facility) 5곳, 국가연구협의체(N-TEAM) 15곳이 국가 연구인프라로 지정돼 소재·부품·장비 연구를 진행하게 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일 충북 청주시에 있는 기업 네패스에서 '제5회 소재·부품·장비 기술특별위원회'를 열고 '국가 연구인프라(3N) 2단계 지정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8월 과기정통부가 발표한 '소재·부품·장비 연구개발 투자전략 및 혁신대책'의 후속 조처다. 혁신대책에는 일본의 수출 규제 같은 상황에서 관련 연구를 수행할 수 있도록 소재·부품·장비 분야 연구시설을 국가연구시설로 지정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과기정통부는 지난해 12월 국가연구인프라를 1차 지정했고, 대학과 국가연구협의체 등을 추가로 2차 지정한다.

김성수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은 "국가연구인프라 2단계 지정으로 소재·부품·장비 분야 연구인프라가 성공적으로 조성돼 산업현장을 지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날짜
18523제7기 과학기술전문사관 후보생 모집관리자02020.08.12
185229月부터 유튜브 '뒷광고' 금지관리자02020.08.12
18521KT,월 4950원 구독형 스트리밍게임 출시관리자02020.08.12
18520이통3사 패스 모바일운전면허 '순항'관리자02020.08.12
185195G전자파 …"건강에 별다른 영향없어"관리자12020.08.11
18518위챗 금지로 아이폰 판매 30% 감소 전망관리자12020.08.11
18517ETRI , 신재생에너지 기술 3가지 개발관리자02020.08.11
185165G 가입자 700만명 돌파관리자12020.08.10
18515특별재난지역 전파사용료 6개월 '전액 감면'관리자12020.08.10
18514삼성전자, 반도체 평택공장 건설 본격화관리자02020.08.10
18513세계 100대 ICT 기업에 한국 1개 뿐관리자02020.08.10
18512'발명 보상금' 분쟁에 기업들 대응 부심관리자02020.08.09
18511네이버-금융권, 마이데이터 정보 공유관리자02020.08.09
18510삼성, 인도 휴대폰 시장서 1위 탈환관리자02020.08.09
18509"트럼프의 중국 IT 죽이기, 보복 부를것"관리자12020.08.08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