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사이버홍보실 > 언론기사
휴대폰 산업 2013년 이후 급격히 축소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글로벌 수요 둔화와 중국업체와의 가격경쟁 등의 이유로 국내 휴대폰 산업 규모가 2013년 이후 급격하게 축소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14일 한국은행 경기본부가 발표한 '국내 휴대폰 산업 현황 및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2007년 주요 스마트폰 출시 이후 확대된 국내 휴대폰 산업은 2013년 이후 산업생산이 감소하고 사업체 수가 줄어드는 등 빠르게 축소됐다.

전국 산업생산이 2013년 25조4천억원에서 2017년 10조1천억원으로, 사업체 수도 450여개에서 220여개로 감소했다.

경기지역은 산업생산이 7조4천억원에서 2조8천억원으로 62%가 줄었고, 사업체 수도 160여개에서 80여개로 반 토막이 났다.

전국 완제품 수출도 2008년 221억달러에서 2018년 61억달러까지 지속해서 감소하고 있으며, 부품 수출도 114억달러에서 84억 달러로 26%가 줄었다.

휴대폰 산업 종사자 수도 2013년 4만명에서 2017년 3만명으로 감소했다.

국내 휴대폰 산업이 2013년 이후 축소한 것은 글로벌 휴대폰 시장이 2013년 이후 수요 증가세가 빠르게 둔화하고, 선진국·프리미엄폰 중심에서 신흥국·중저가폰 위주로 전환된 때문으로 분석됐다.

글로벌 스마트폰 판매 대수 증가율은 2010년 72%까지 상승하는 등 2013년까지 연 40% 이상의 높은 신장세를 보였으나, 이후 빠르게 하락해 최근에는 1%대에서 정체하고 있다.

중저가 스마트폰 시장에서 중국업체와의 경쟁이 심화한 것도 이유로 꼽혔다.

중국업체의 세계 시장 점유율은 2013년 14%에서 2017년 32%로 확대했으나, 국내 업체는 28%에서 23%로 하락했다.

중저가폰의 경우 중국업체 시장점유율이 2014년 15%에서 2018년 6월 45%로 상승했으나, 국내업체는 오히려 27%에서 20%로 떨어졌다.

삼성전자와 LG전자가 2007년 스마트폰 출시 이후 빠르게 증가하는 글로벌 수요에 대처하고 가격경쟁력을 확보하고자 중국·베트남 등 신흥국에 생산시설을 확대한 것도 국내 휴대폰 산업 규모 축소의 원인으로 지적됐다.

한국은행 경기본부 박근형 과장은 "휴대폰 제조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크게 떨어진 점을 고려할 때 연구개발, 디자인, 소프트웨어 등에 대한 역량을 집중해 국내 휴대폰 생태계의 고부가가치화를 가속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날짜
17728KT '5G 기반 119 영상통화 신고 서비스'관리자12019.12.12
17727인터넷 전문은행 심사 착수관리자02019.12.12
17726삼성·화웨이 스마트폰 3%P 차관리자02019.12.12
17725구글플레이·유튜브서 '카카오페이' 결제관리자02019.12.11
17724산업부 내년 예산 9조4천367억원 확정관리자02019.12.11
17723주52시간제 관련 시행규칙 개정관리자02019.12.11
17722공동브랜드 '브랜드K' 60개 기업 뽑는다관리자02019.12.10
17721SW·콘텐츠 기업도 국내 복귀하면 혜택관리자02019.12.10
17720알뜰폰 전파사용료 면제, 내년 말까지 연장관리자02019.12.10
17719통신3사 연말연시 이벤트 '풍성'관리자02019.12.09
17718내년 국가정보화 예산 5조1천억원관리자02019.12.09
17717실시간 고정밀 측위 고도화 '박차'관리자02019.12.09
17716한국, 온라인 쇼핑하기 좋은 나라 19위관리자02019.12.08
17715내년 무선이어폰 시장 2억3천만대 '급성장'관리자02019.12.08
17714내년 증시 '6대 테마'가 주도관리자02019.12.08
확대 축소 인쇄 이메일